예천군 호명면, 주민등록 인구 2만명 넘어

 예천군 호명면 주민등록 인구가 25일 2만명을 넘어 호명면행정복지센터(면장 이옥기)에서 전입자를 환영하고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2만명째 행운의 주인공은 문경시에서 전입 온 정OO씨로 이날 호명면에서는 축하 꽃다발과 함께 곧 개최되는 SEMI 곤충엑스포 2022 예천곤충축제도 안내하며 기념품 등을 전달했다.

호명면은 신도시가 이전하기 전 2,609명의 전형적인 농촌 마을이었으나 지난 2015년 12월부터 경북도청 신도시 공동주택 첫 입주를 시작으로 꾸준히 인구가 증가했다.

그러나 지난해부터 인구증가세가 다소 정체되기도 했지만 지난 7월 18일부터 경북도청 행복주택 입주가 시작되면서 드디어 2만명을 돌파하게 됐다.

특히, 예천군은 신도시 조성 후 전입자들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아파트 내 현장민원실과 도청 새마을봉사과에 직원파견 등을 추진했으며 지난해부터는 신도시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신도시 내 출장소를 설치해 현재 운영하고 있다.

이옥기 호명면장은 “호명면 주민등록인구가 2만명이 넘어섰다는 것은 역사적인 일로 앞으로 신도시 내 2단계 개발지역에 공동주택이 들어서면 인구가 더 크게 늘어 날것으로 기대된다.”며 “신도시 주민들의 행정편의와 정주 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청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석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오늘 코로나19 현황 08.15. 1시간 간격 자동 업데이트됩니다.
  • 확진환자 62,078
  • 사망자 50
  • 2차접종 87.0%
  • 3차접종 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