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명라온유치원,우리 함께 클래식 음악 여행을 떠나요.

호명라온유치원(원장 강순자)은 7월 27일(수) 오전 강당에서 전체 유아를 대상으로 찾아오는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날 음악회는 평소에 접하기 힘든 현악기인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의 특징을 알아보고 악기 고유의 소리를 감상하는 시간을 통해 현악기의 아름다움을 느끼고 음악적 감수성 및 인성을 기르기 위한 목적으로 이루어졌다.

사전에 코로나19 안전 교육을 통해 마스크 착용 및 사회적 거리 두기를 통한 감상을 강조하였고 음악회가 진행되는 동안 수시로 유아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특히 드보르작 ‘유모레스크’, 바흐의 ‘미뉴에트’와 같은 유명한 클래식과 가요 이무진의 ‘신호등’, 동요‘넌 할 수 있어라고 말해주세요’등 다양한 장르를 감상하고 함께 노래를 부르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음악회에 참여한 한 유아는 “첼로를 실제로 보니 생각보다 커서 놀랐어요.”, “내가 좋아하는 노래를 현악기 연주로 들으니 신기했어요.”라며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한청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석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오늘 코로나19 현황 08.15. 1시간 간격 자동 업데이트됩니다.
  • 확진환자 62,078
  • 사망자 50
  • 2차접종 87.0%
  • 3차접종 65.3%